UPDATE : 2023.5.30 화 17:24
상단여백
원죄란 무엇인가?
그린맨 2022-10-12 09:24:34 | 조회: 207
원죄란 무엇인가?

아담과 하와가 최초로 하느님께
죄를 짓고 후손에게 유전시킨 것을
원죄라고 하지만 성경에는 원죄란
말이 나오지 않습니다

창세기 2 : 17절의 기록은 이러합니다

“선악을 알게하는 나무의 열매는
먹어서는 안된다 네가 그것을 먹는 날에는
반드시 죽을 것이다?

선악의 열매를 먹어서 죽은 것이 아니라
먹지말라는 선악의 나무의 의미는
결정할 하느님의 권리를 상징합니다

아담과 하와는 그 나무의 열매를 먹음으로
무엇이 옳고 그른지 스스로 결정하려 하여.
주권자인 하느님의 권위를 무시했습니다.

“원죄”는 아담과 하와에게
어떤 결과를 가져왔습니까?

아담과 하와는 그날 바로 죽어야 했지만
창조주 하느님께서는 자비를 베플어 서서히
늙고 죽도록 하셨습니다. 아담은 930세까지
살면서 후손들을 태어나게 하였습니다
(창세기 5 : 5)


“원죄”(유전죄)는 어떤 영향을 줍니까?

로마서 5 : 12은 이렇게 기록하고 있습니다

“한 사람은 통해 죄가 세상에 들어오고
죄를 통해 죽음이 들어 왔으며, 이와같이
모두가 죄(유전)를 지었으므로 죽음이
모든 사람에게 퍼졌습니다”

따라서 모든 인류가 “죄 가운데” 태어났습니다.
다시 말해 우리는 태어날 때부터 불완전하며
죄를 짓는 경향이 있습니다.
(시편 51 : 5)


“원죄”(유전죄)로 인한 결과로부터
벗어날 수 있습니까?

예수의 희생으로 인해 우리는 유전받은
죄에서 벗어나, 아담과 하와가 잃어버린
영원히 살 전망을 가질 수 있습니다.

요한복음 3 : 16.의 약속은 이러합니다

“,,,세상(인류)을 매우 사랑하셔서,,,독생자를 주셨습니다,,,
그에게 믿음을 나타내는 사람은 누구나 멸망되지않고
영원한 생명을 얻게하려는 것입니다”

“원죄”에 관한 오해는 무엇입니까?

(오해)
원죄 때문에 하느님과 결코 가까워질 수 없다.

(진실)
하느님은 아담과 하와의 잘못에 대해
우리에게 책임을 묻지 않으십니다.

그분은 우리가 불완전하다는 것을 아시며,
우리가 죽으면 흙이라는 것을 아십니다

시편 103 : 14의 기록은 이러합니다

“,,,어떻게 지어졌는지를 아시고
우리가 흙임을 기억하신다”

우리가 유전받은 죄 때문에 고통을 겪지만
우리에게는 하느님과 가까워질 수 있는
영광스러운 기회가 있습니다.

(오해)
세례(침례)를 받으면 원죄에서 벗어남으로
갖난 아기도 침례를 받아야 한다.

(진실)
세계(침례)가 구원 받은데 필수요소지만
하지만 죄에서 벗어나는 유일한 방법은
예수의 희생에 대해 믿음을 갖는 것입니다.

그런데 진정한 믿음은 지식이 있어야
생기는 것이기 때문에 갖난 아기가 그런 믿음을
갖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사도행전 2 : 41)
“그(베드로)의 말을 기쁘게 받아들인
사람들은 침례를 받았다”

(사도행전 8 : 12)
“빌립을 믿게되자 남자 여자 할것없이
침례를 받았다”

(오해)
금지된 열매를 먹은 것이 하와였기 때문에
하느님은 여자를 저주하셨다.

(진실)
하느님은 여자가 아니라, 하와를 죄를 짓게 부추긴
“원래의 뱀 곧 마귀라는 영자를 저주하셨습니다
(요한 계시록 12 : 9; 창세기 3 : 14)

또한 원죄에 대한 주된 책임이 하와가 아니라
아담에게 있다고 여기십니다.
(로마서 5 : 12)”한 사람(아담)“

(오해)
원죄는 성관계를 가리킨다.

(진실)
원죄는 성관계를 가리킬 수 없습니다.

하느님께서 아담에게 선악을 알게 하는
나무의 열매를 먹지 말라고 명령하셨을 때,
아담은 혼자였으며 아내가 없었습니다.
(창세기 2 : 17, 18.)

하느님은 아담과 하와에게 “생육하고 번성”하라고,
즉 자녀를 가지라고 명령하셨습니다.
(창세기 1 : 28)

하느님의 명령에 따르려면
성관계를 가져야만 했습니다.

성경에 의하면 하와가 먼저 죄를 지었고
아담은 나중에 죄를 지었습니다.
창세기 3 : 6.

성경은 부부가 성관계를 갖는 것을
정죄하지 않습니다.
(잠언 5 : 18, 19; 고린도 전서 7 : 3.)

이러 저러한 사실들을 살펴볼 때
성경에 대한 정확한 이해와 지식이 필요합니다
더 많은 지식과 이해를 위하여 성경을 연구하여
잘못된 지식으로 오해가 없기를 바랍니다

kwo0804@naver.com
2022-10-12 09:24:34
124.xxx.xxx.133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공지 자유게시판은 지역사회 여러 현안들에 대한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들을 담아내는 공간입니다. 영광군민신문 - 2015-12-27 12964
194 염려에 대처하는 방법 그린맨 - 2023-06-06 2
193 희망을 잃지 마십시오 그린맨 - 2023-06-02 3
192 MSⅡ-PLUS-일주일에 한번, 하루 5분으로, 수술없이 주름/기미/잡티/모공 개선/피부미백 유익한 2023-05-28 12
191 빈부 격차없는 행복 그린맨 - 2023-05-26 26
190 금융영업 경력자 특별채용-메가인슈광주지부 메가인슈 2023-05-15 43
189 스트레스 없는 세상 그린맨 - 2023-05-07 49
188 죄란 무엇? 죄 없는 때 그린맨 - 2023-04-20 58
187 아마겟돈이란 무엇인가? 그린맨 - 2023-04-06 83
186 정신과 마음의 건강 그린맨 - 2023-03-29 89
185 우울함과 슬픈감정을 인내함 그린맨 - 2023-03-17 88
184 지구 종말 시계 그린맨 - 2023-02-22 116
183 기상이변의 이유 그린맨 - 2023-02-09 113
182 오컬트(occult)란 무엇인가? 그린맨 - 2023-01-30 139
181 희망을 갖고 사는 삶 그린맨 - 2023-01-21 129
180 불안과 혼란의 시대 그린맨 - 2023-01-12 114
179 참그리스도교와 거짓그리스도교 그린맨 - 2022-12-29 95
178 크리스마스와 상업 그린맨 - 2022-12-24 108
177 산타클로스의 유래 그린맨 - 2022-12-22 116
176 동방박사는 누구인가? 그린맨 - 2022-12-16 109
175 아시아의 크리스마스 그린맨 - 2022-12-12 101
영광군민신문 소개광고안내구독신청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영광미디어 영광군 영광읍 중앙로 19  |  대표전화 : 061-352-0120  |  팩스 : 061-351-9401
등록번호 : 전남 아 00311   |  등록일 : 2015.11.23   |  발행인 : 조민상  |  편집인 : 조일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일근
제보 메일 : news@ygweekly.com
Copyright © 2023 영광군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